HOME 로그인회원가입 최근게시물 사이트맵  
ID저장
회원가입ID/비밀번호찾기
신학&선교
선교자료
선교일반자료
성경및예배
교육자료
교회사
이단&전도
조직신학
이단&전도
    >  이단&전도
 
작성일 : 20-09-05 02:49
신천지 추수꾼 분별·처리 이렇게 하라
 글쓴이 : SWIM
조회 : 729  

신천지 추수꾼 분별·처리 이렇게 하라

 

 

정윤석 pride@amennews.com

 

 

경기도 광명에서 목회하는 K 목사는 요즘 자다가도 벌떡 벌떡 깬다. 신천지 추수꾼들에 당했다는 동기 목사들의 교회 소식을 들으며 자신이 담임하는 교회도 예외가 될 수 없다는 생각에서다. 최근에는 옆의 교회가 신천지에 접수됐다는 소문도 들었다. 말로만 듣던 일이 점점 가까이 오고 있는 느낌이다. ‘우리 교회에도 추수꾼들이 들어와 있는 것 같은데 증거는 없고···. 이 일을 어떻게 해야하나.’ 걱정이 앞서는 K 목사의 잠자리는 지금도 불편하다.

 

서울 서초구의 J 목사는 얼마 전 기자(교회와신앙 www.amennews.com)를 만나 자신의 교회에서 설문조사를 했다고 밝혔다. 추수꾼으로 의심되는 사람들을 성도들에게 써내라는 고육책을 썼다. 성도들은 의심된다는 사람 수십 명의 이름을 써냈고 목회자들은 이 중에서 다시 추리고 추려 10여 명의 대상자를 선별했다. 교회 안에서 서로를 의심하는 이런 일을 해야 하나라는 회의감이 들었지만 추수꾼이 결코 교회 안에 있어서는 안 되겠다는 생각에 강행한 것이다.

 

한국교회가 신천지 추수꾼으로 인해 지속적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추수꾼으로 추정되는 신도들에게 쫓겨났다는 목사도 등장하고 있다. 추수꾼이 중심이 된 신천지측 신도와 목사 간에 분쟁으로 고통당하는 교회도 나오는 현실이다. 교회 안에서 추수꾼으로 추정되는 사람을 써 내라는 설문조사도 실행할 정도다. 신천지 추수꾼과 신실한 신앙인을 구별해 교회를 건강하게 하는 것은 한국교회 모든 목회자들의 의무이자 바람이 돼 가고 있는 것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추수꾼을 선별하고 그들에 대처해야 할까? 이미 많은 기사와 정보들을 본 사이트 <교회와신앙>(www.amennews.com)은 제공해 왔다. 그런데도 아직 목회 현장에서는 추수꾼 색출이 힘겹기만 하다는 소리가 들려온다.

 

지금까지의 정보들을 축약해서 신천지 추수꾼들의 특성과 그들의 포교법과 대처법을 간단명료하게 볼 수 있는 자료가 필요한 이유다. 이를 매뉴얼로 삼아 추수꾼들을 분별하고 교인들을 지키는 건강한 교회로 만들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개교회에서는 <교회와신앙>의 글들을 그대로 전단지로 만들어 교인들에게 배포해도 좋다. 좀더 요약해서 주보에 간지로 끼워 넣어 성도들에게 경계심을 심어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목회자들은 신천지 추수꾼들이 제일 부담스러워하는 교회가 어떤 교회인지를 잊지 말아야 한다. 추수꾼들은 이단에 대한 경계심이 많은 교회, 이단 세미나를 정기적으로 여는 교회, 주보·설교·광고를 통해 이단에 대해 주의를 주는 교회를 활동하기 어려운 대상으로 꼽는다. 신천지의 추수꾼들이 도저히 발붙일 수 없는 토양의 교회를 만드는 것이 신천지 추수꾼에 대처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 될 것이다. 다음 자료는 <교회와신앙>이 보도한 자체 기사와 임웅기 전도사(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 광주지부) <신천지 분별·대처법에 대한 제언>, 갓피플의 바로알자신천지(http://cafe.godpeople.com/onlygodsglory) 카페 등을 참고로 했다.<편집자주>

 

1. 신천지란 무엇인가?

 

1)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 씨)은 이만희 씨를 중심으로 1980 3 14일 세워진 단체로서 교주인 이만희 씨를 보혜사, 이긴 자, 구원자라고 주장하는 단체다.

2) 비유풀이 방식의 성경공부로 신도들을 미혹한 후 요한계시록 공부를 통해 정통교회 성도들이 가지고 있는 성경관과 구원관을 파괴하여 이만희 씨를 재림주로 믿게 만들어 버린다.

3) 정통교회는 구원이 없는 바벨론이고, 신천지에만 구원이 있다고 보기 때문에 정통교회를 자신들이 포교할 추수밭으로 여겨, 훈련된 추수꾼(위장교인)을 잠입시켜 성도들을 미혹하여 빼내어 가고 있다.

 

 신천지측이 초기에 공부 시키는 내용.

2. 추수꾼들이 교회로 들어가는 방법은 무엇인가?

이들은 교회안으로 들어가는 방법에 대해 가장 많은 신경을 쓴다. 의심받지 않고 교회에 들어가야 교회 안에서 많은 정보를 빼내고 많은 사람을 미혹할 수 있기 때문이다.

 

1) 전도 당하기식 - 교회 인근 지역에 이사온 지 얼마 안 된 사람인데 교회를 찾고 있다며 전도를 당해 교회안으로 들어온다. 교회 행사(총동원 전도주일이나 새생명축제)에 즈음하여 교회 앞을 기웃거리다가 목사·장로처럼 교회안에서 입지가 분명한 사람들에게 다닐 만한 교회를 찾고 있는데 도와 달라며 접근한다. 이렇게 되면 추수꾼들은 목사나 장로의 전도와 소개로 교회로 들어왔다고 말할 수 있게 된다.

2) 눌러 앉기식 - 기존 교인이 신천지에 포섭됐을 때 신천지로 가지 않고 원래 출석하던 교회에 그대로 눌러 앉아 생활하는 방식이다(이 수법을 쓰는 추수꾼을 가장 찾아내기 어렵다).

3) 낙하산식 - 이미 들어간 추수꾼이 자신이 마치 전도한 것처럼 다른 신천지 신도를 정통교회로 데려가는 방법이다.

4) 짜고 치는 고스톱식 -

신천지 신도 A: 교회 앞을 거닐다 집사님 등 교회 직분자처럼 생긴 사람에게 접근해 신천지 신도B를 소개해주는 역할.

저는 이곳에 살지 않는데 우연히 교회 앞을 지나가게 됐다. 그런데 내가 아는 사람이 이 근처로 이사를 왔는데 시험에 빠져 교회를 다니지 않고 있다. 도와 달라며 신천지 신도 B를 정통교회 신도에게 소개한다.

신천지 신도 B: 교회에 다니다가 시험에 든 신도로 위장하는 역할. B는 정통교인의 안내를 받아 편하게 양육받으며 교회를 출석하게 된다. B는 신천지에 속한 제 3의 인물에게 정통교회 특정 교인의 나이, , 생김새, 직장, 경제정도, 교회 만족도, 목사님 설교에 은혜받는지의 여부, 장래희망, 성격, 고민 등 신상과 관련한 모든 정보를 신천지측에 제공한다.

 

 신천지 교인들은 일부러 교회를 찾아가 전도를 해달라며 사람을 소개해 준다.

3. 어떤 교회가 대상인가?

대한민국에 있는 모든 정통교회가 신천지측 추수꾼들의 포교 대상이다. 이들은 말세는 추수의 때이기에 초림 때 예수님이 씨를 뿌려 놓은 교회, 즉 기독교회에 가서 추수(포교)를 해야 한다고 가르친다. 따라서 교리적으로 이들은 정통교회를 포교의 장으로 삼을 수밖에 없다.

 

1) 중대형교회: 주로 장기 침투조가 들어간다(교회에 조용히 들어와, 교사, 구역장, 청년회장 등 주요 요직을 차지한다. 들어와서 신천지 성경공부를 인도하는 게 아니라 조용히 정보만 빼내간다. 포교는 외부에서 또 다른 사람이 접근한다),

2) 소형교회: 통째로 먹어버린다. -소위 산옮기기 전략. 교회안에 들어간 신천지 교인이 전도한 척 또다른 신천지 교인을 데리고 간다. 그래서 교회 안에서 세력을 형성하고 없는 죄를 만들어 처음에는 전도사를 쫓아내고, 그 다음 목사를 쫒아내서 교회를 신천지화하는 방법이다.

3) 분쟁교회: 분쟁있는 교회에 조직적으로 들어가 특정 편에 개입해 세력을 형성한다.

 

4. 이들은 교회로 들어가 어떤 일을 하는가?

1) 요직차지하기 - 청년회장, 남녀전도회장, 구역장, 성경공부 리더, 목장리더, 새가족반 리더 등 교회 안의 요직은 그들이 차지하려는 대상이다.

2) 교역자로 들어가기 - 인천의 한 교회에는 부목사가 추수꾼인 경우도 있었다.

3) 행정실로 들어오기 - 서울 강동구의 한 교회에는 행정 전도사로 부임한 적도 있다.

4) 목사님 비서실로 들어오기 -

추수꾼들이 교회안으로 들어와 요직을 차지하려는 이유는 교회안의 신도들의 모든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는 자리이기 때문이다. 또한 타인을 미혹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직위가 있어야 가능하기 때문이다. 요직을 차지한 후 하는 일은 포섭대상 신도들의 정보를 신천지측 제 3의 인물에게 넘기는 것이다.

 

4. 신천지 추수꾼들은 어떻게 포교하는가?

신천지 추수꾼들은 교회안에서 직접 포교를 하지 않는다. 포섭대상이 되는 정통교회 신도의 정보만 신천지 제 3의 인물에게 넘기고 포교는 그 사람이 담당한다. 그들은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다가온다.

 

1) 점쟁이식: 한 교회의 교적부, 요람 등 정보를 넘겨 받은 신천지측 제 3의 인물이 신도가 혼자 있을 만한 시간에 전화를 한다. ‘저는 OOO이라고 하는데 새벽기도를 하는 중에 이 번호가 보여서 전화를 했습니다. 혹시 교회 다니시는 집사님이십니까?’하고 말한다. 그러면서 이미 들었던 그 집안의 문제를 들먹이기도 하고 하나님께서 환상중에 보여주신 것이라고도 한다. 이런 방법도 쓴다. ‘꿈을 꿨는데 다른 집에는 다 빛이 들어가는데 꼭 이 집만 빛이 들어가지 않았습니다. 빛은 말씀이니 말씀을 공부해야 그 집의 문제가 해결된다는 하나님의 뜻입니다라는 것이다. 이렇게 접근하면 포섭대상이 된 사람은 특별한 일이 있지 않는 한 미혹된다.

 

2) 아르바이트식: 대학생이나 청년들 사이에서 많이 사용하는 방법이다. 교회 선배나 학교 선배가 다가와 내가 어떤 강의를 듣는데 시간이 너무 없어서 갈 수가 없다. 대신 들어줄 사람이 필요하다. 1시간당 1만원을 줄테니 대신 들어다오. 듣고 노트에 필기해서 나에게 되돌려 주기만 하면 된다고 말한다. 이것을 거절하지 못한 후배. 그곳에 강의를 듣는데 그곳은 신천지 강의를 하는 곳이었다. 일주일 듣고 빠진 사람도 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사랑방선교회 & 한국어교실(韓国教室)
☎ 090-4246-8404 / 070-4623-8404(인터넷)
Copyrightⓒ 2008.10. All Rights Reserved. pastor. Yun Jong hun / daniyun@msn.com